안산시, 제54주년 ‘지구의 날’ 기후변화주간 운영
안산시, 제54주년 ‘지구의 날’ 기후변화주간 운영
  • 권영창 기자 p3ccks@hanmail.net
  • 승인 2024.04.20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터(사진=안산시)

[안산=권영창기자] 안산시 제54주년 지구의 날을 기념해 오는 22일부터 28일까지 기후변화주간을 운영한다.

‘지구의 날’은 지구 환경오염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자연 보호자들이 제정한 지구 환경보호의 날을 매년 4월 22일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안산시는 매년 지구의 날을 맞아 탄소중립 생활 실천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왔다.

올해 기후변화주간은 ‘우리의 탄(소중립) 생(활실천) 오히려 좋아!'라는 슬로건 아래 기후위기 극복을 위해 탄소중립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온실가스 저감 노력을 확산하고자 추진된다.

특히, 탄소중립 생활 실천이 단순한 불편함이 아니라, 지구를 구하고 탄소중립 포인트 혜택으로 돌려받는 긍정적인 활동임을 알리기 위해 시민참여 확산을 위한 홍보 캠페인 활동과 함께 환경 정화를 위한 줍깅(조깅을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형태의 활동)도 실시한다.

아울러, 정부의 ‘지구를 생각하는 시간, 전국 소등 행사’에 적극 동참하고자 지구의 날(4월 22일) 저녁 8시부터 10분간 공공청사와 안산시 상징 시설인 시화호조력발전소 달 전망대 등 공공시설물, 관내 120여 개 아파트가 소등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조현선 환경정책과장은 “각 가정에서도 지구의 날을 맞아 오는 22일 오후 8시부터 10분간 소등 행사에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며 “개개인의 작은 실천이 지구를 지키고 미래 세대를 위하는 멋진 일임을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