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진행
수원시,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진행
  • 최승곤 기자 ccckon@naver.com
  • 승인 2024.04.2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부처·지자체·공공기관 관계자, 시민 등으로 구성된 점검반이 안전 취약시설·사고 발생 우려 시설 합동점검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홍보물.(사진=수원특례시)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홍보물.(사진=수원특례시)

[수원=최승곤기자] 수원시가 오는 6월 21일까지 ‘2024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을 진행한다.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은 중앙부처·지자체·공공기관 관계자, 시민 등으로 구성된 점검반이 안전 취약시설·사고 발생 우려 시설을 합동점검한 후 위험 요인을 해소하고, 안전사고 예방활동을 하는 것이다.

문화재, 도서관, 체육시설, 공연장, 교량, 공사장, 실내놀이시설 등 112개소를 시설물 관리 담당 공무원, 분야별 전문가(건축·전기·가스 등), 수원소방서·수원남부소방서가 합동점검할 예정이다. 일부 지역은 드론 등 장비를 활용해 위험 요인을 발굴한다.

현장에서 시정할 수 있는 사항은 즉시 개선하고, 그 외 사항은 관리 주체에 결과를 통보해 보수·보강하도록 한다. 후속 조치는 ‘집중안전점검 시스템’에서 관리한다.

안전 관련 학과 대학생, 안전모니터링단, 시민 단체 등이 ‘시민참여 안전현장관찰단’으로 점검에 참여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수원시 안전정책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시민들은 안전신문고 모바일 앱의 ‘가정용 자율안전점검표’에서 ‘내 집 스스로 점검하기’를 이용해 자율안전점검에 참여 가능하다.

시설물 관리자는 행정안전부 홈페이지에서 자율안전점검표로 점검할 수 있다. 수원시 시설물 관리 담당 부서에 ‘다중이용시설용 자율안전점검표’를 요청해도 된다.

수원시 관계자는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으로 시설물 위험 요인을 개선해 안전사고를 예방하겠다”며 “적극적으로 자율안전점검에 참여해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데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