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2024년 찾아가는 예산학교 및 제안학교’ 운영
안성시, ‘2024년 찾아가는 예산학교 및 제안학교’ 운영
  • 진두석 기자 dsjin6@hanmail.net
  • 승인 2024.04.22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는 6월까지 예산학교 및 제안학교 각 6회 실시
- 9개 단체 및 3개 권역별 교육 추진…안성시 4-H연합회 대상 첫 교육 시작
(사진=안성시)
(사진=안성시)

[안성=진두석기자] 안성시가 오는 6월까지 ‘찾아가는 예산학교 및 제안학교’를 운영한다.

시에서는 지난 5일까지 ‘찾아가는 예산학교 및 제안학교’의 참여자를 모집했으며, 청소년 및 청년, 농업인, 예술인 단체 등이 교육을 희망하여 총 9개 단체가 최종 교육 대상으로 선정됐다.

‘찾아가는 예산학교 및 제안학교’는 주민참여예산제도에 대한 시민 인식률을 제고하고 시민이 원하는 사업을 제안받아 예산에 반영 후 추진하고자, 제도에 대한 이론교육부터 사업 제안서 작성 방법까지 시민 눈높이에 맞는 교육으로 진행되며, 교육대상자의 편의를 고려하여 참여단체가 신청한 시간에 원하는 장소로 찾아가 강의를 시행한다. 

첫 교육은 지난 18일, 안성시 4-H연합회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청년 농업인들이 강사와 소통하며 제도 교육을 받고, 각자의 제안에 대해 열띤 논의를 펼쳤으며, 퍼실리테이터와 함께 제안을 구체화하는 등 알찬 시간을 보냈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시민들의 주민참여예산제도에 대한 관심도 및 이해도를 높여 실질적으로 제도를 활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시민들이 머릿속에 품고 있던 번뜩이는 아이디어가 주민참여예산사업으로 탄생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시에서는 9개 교육 참여단체 외에 일반시민을 대상으로 추진하는 권역별 교육 총 3회를 6월 중에 진행할 계획이며, 권역별 교육은 5월 중 읍면동주민센터 등을 통해 신청을 받아 대상자를 확정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