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7개 동 안전마을 유지보수에 나서
성남시, 7개 동 안전마을 유지보수에 나서
  • 최승곤 기자 ccckon@naver.com
  • 승인 2024.04.2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노후한 안전마을의 지속적인 시설물 개·보수로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
(사진=성남시)
성남시 은행2동 안전마을 유지보수 전후 사진(사진=성남시)

[성남=최승곤기자] 성남시가 관내 7개 동의 안전마을에 대한 유지보수에 나선다.

대상 마을은 시가 지난 2014년부터 작년까지 조성한 은행2동, 성남동, 태평3동, 금광2동, 상대원3동, 태평2동, 수진1동 등 총 7개 동의 안전마을이다.

시는 이달까지 조경식재공사와 도장공사를 마무리한 후 5월 중 시설물 보수공사와 전기공사를 순차적으로 진행할 방침이다.

시는 은행2동 안전마을의 정원인 안심마루에 고사한 초화류를 솎아내고 봄·여름 꽃을 재식재하여 절기별로 다른 색감의 초화류를 감상할 수 있도록 보완했다.

성남동 안전마을과 태평3동 안전마을의 경우 각각 성남여자고등학교 후문과 태평초등학교 후문에 설치한 조형물 및 공공디자인 시설물의 노후한 시트지를 제거하고 내구성이 우수한 페인트 도장공사로 보수해 노후 환경을 개선했다.

나머지 금광2동, 상대원3동, 태평2동, 수진1동 안전마을에도 공공시설물의 유지 보수공사 및 전기공사를 진행해 노후시설 관리에 힘쓸 예정이다.

성남시 관계자는 “지난 10년간 조성한 안전마을 중 노후한 곳이 많아 꾸준한 유지보수 및 관리는 필수”라며 “주민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점검·관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