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개인택시 신규 면허 35대 공급···· 시민 불편 문제 해소
하남시, 개인택시 신규 면허 35대 공급···· 시민 불편 문제 해소
  • 정영석 기자 aysjung77@hanmail.net
  • 승인 2024.05.09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택시운전경력자 28명, 버스운전경력자 2명 등 총 35명 대상 
- 6월 3~10일 기간 교통정책과 방문 후 민원여권과에 관련 서류 제출 
하남시청 전경(사진=하남시)
하남시청 전경(사진=하남시)

[경인매일=정영석기자] 하남시가 택시 부족에 따른 시민 불편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올해 개인택시 35대를 신규 공급한다. 

하남시에 따르면 올해 1월 국토교통부 제4차 택시총량(재산정) 결과 개인택시 신규면허 35대를 공급하게 됐다. 

올해 신규면허 공급으로 지역 택시 면허는 기존 370대에서 405대로 늘어난다.

이번에 신규 면허를 발급받을 대상자는 택시운전경력자 28명, 버스운전경력자 2명, 사업용자동차운전경력자 2명, 국가유공자운전경력자 1명, 장애인운전경력자 1명, 군·관용차운전경력자 1명 등 총 35명이다. 

신규면허 접수는 6월 3일부터 10일까지 평일 근무시간(오전 9시~오후 6시) 내 하남시 교통정책과를 방문해 신청서류를 검토받은 후 민원여권과에 제출하면 된다. 

하남시는 신청자를 대상으로 적격 여부 검증 등 관련 절차를 거쳐 오는 10월 중 개인택시 신규면허를 발급받은 최종 확정 명단을 발표할 예정이다.

신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하남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확인하거나 교통정책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정영석 기자
정영석 기자 다른기사 보기
aysjung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