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인매일TV] 삼성화재, 지식재산권 활성화를 위한 사내 'IP Festival' 개최
[경인매일TV] 삼성화재, 지식재산권 활성화를 위한 사내 'IP Festival' 개최
  • 김도윤 기자 mostnews@kmaeil.com
  • 승인 2024.06.05 0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내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특허 공모전 개최…우수팀 시상
삼성화재, 지식재산권 활성화를 위한 사내 IP Festival 개최. 사진 = 삼성화재
삼성화재, 지식재산권 활성화를 위한 사내 IP Festival 개최. 사진 = 삼성화재

[경인매일=김도윤 기자] 삼성화재가 임직원을 대상으로 사내 지식재산권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IP Festival'을 개최했다.

IP(Intellectual Property) Festival 은 삼성화재가 디지털 금융기술 회사로서의 도약을 위해 기획됐다. 

금융사 또한 경쟁의 상대가 무한대로 확장돼 가고있는 빅 블러(Big Blur) 시대에 발 맞추어 디지털 기술 혁신 및 이를 법적으로 보호하기 위한 지식재산권 활성화에 대한 필요성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올해로 2 회째 진행하는 이번 행사의 본식은 '특허 공모전 결선'이었다. 

특허 출원에 대한 삼성화재 임직원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 입어 지난 3 월부터 한달 간 총 101 팀의 특허 아이디어가 응모 됐다. 

이 중 사내·외 변리사 및 임직원들의 평가를 통해 선발된 6팀의 아이디어가 결선에 올랐고, 본 행사에서 6팀의 발표회 및 시상식을 진행했다.

특히, 결선에서는 특허청 심사관 3 명이 직접 참관하여 금융 산업 일선에서 벌어지고 있는 지식 재산권 활성화 행사에 함께했다. 

금융 비즈니스모델(BM)특허에 대한 강연과 함께 주무기관과 기업이 상생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임직원들과 의견을 나누는 간담회도 개최했다. 

IP Festival 에 참여한 삼성화재 한 임직원은 "사내 다양한 부서에서 혁신을 위해 어떤 고민과 노력들이 이루어지는지 알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이러한 아이디어들이 특허 출원을 통해 법적으로 보호 되어야할 필요성 또한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사내 임직원들이 이번 IP Festival 을 통해 지식재산권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특허 출원을 장려하기 위해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기술금융시대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