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전자금융 이상거래 탐지시스템 고도화
신한은행, 전자금융 이상거래 탐지시스템 고도화
  • 김도윤 기자 mostnews@kmaeil.com
  • 승인 2024.06.05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경인매일=김도윤기자]신한은행은 5일 고객 금융자산 보호를 위해 전자금융 이상금융거래탐지시스템(FDS)을 고도화했다고 밝혔다.

FDS는 고객의 접속정보, 거래정보 등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해 이상금융거래를 탐지하고 제어하는 시스템이다.

신한은행은 이번 고도화로 이상거래탐지룰과 자체 AI모델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구축, 금융사고를 사전 예측·감지해 원천 차단할 수 있게 됐다.

이상거래탐지룰은 금융당국이 주요 사고 사례를 반영해 정한 규칙으로, 사고 분석, 위협정보 식별, 연령·거래유형별 리스크 분석 등의 기준이 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금융당국 가이드라인을 반영해 강화된 시스템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데이터 분석을 통해 탐지 시나리오와 채널, 범위를 계속 확대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