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8월까지 광주사랑카드 인센티브 7%로 상향
광주시, 8월까지 광주사랑카드 인센티브 7%로 상향
  • 정영석 기자 aysjung77@hanmail.net
  • 승인 2024.06.12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청 전경(사진=광주시)
광주시청 전경(사진=광주시)

[경인매일=정영석기자] 광주시가 오는 8월까지 광주사랑카드 인센티브를 기존 6%에서 7%로 상향한다.

광주사랑카드는 광주시 지역화폐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한 선불충전식 카드형 지역화폐이다.

이번 조치는 경기도가 지난 5월 17일부터 진행 중인 ‘민생회복 렛츠고(Let’s Go)!’ 프로젝트 중 하나인 ‘통큰 지역화폐’에 발맞춰 소상공인 매출 증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인센티브는 7%로 상향하고 1인당 지급 한도도 월 100만원(기존 70만원)으로 확대한다.

이에 따라 시민 1인당 받을 수 있는 혜택은 기존 월 4만2천원에서 월 7만원으로 최대 2만8천원 늘어났다.

이와 관련 방세환 시장은 “고금리, 고물가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광주사랑카드 인센티브 및 지급 한도를 상향하게 됐다”며 “소상공인 보호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최우선 목표로 두고 민생경제 살리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정영석 기자
정영석 기자 다른기사 보기
aysjung7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