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의회, 착한가격업소 '돈쭐' 행감 중 점심
군포시의회, 착한가격업소 '돈쭐' 행감 중 점심
  • 권영창 기자 p3ccks@hanmail.net
  • 승인 2024.06.17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방문이벤트 앞장, 지역경제 활성화
군포시의회 착한가격업소 방문 [사진=군포시의회]

[경인매일=권영창기자] 군포시의회 의원들이 착한가격업소 돈쭐내기를 위해 뭉쳤다. 시의회에 의하면 13일과 14일 시의원들은 지역 내 착한가격업소 중 음식점 2곳을 방문했다. 제274회 정례회 중 행정사무감사 일정을 진행하며, 점심시간을 이용해 단체로 착한가격업소를 방문한 것이다. 저렴한 가격과 양질의 서비스로 물가안정 및 시민 외식비 절감에 이바지하는 착한가격업소 지원에 앞장서기 위함이었다는 것이 시의회의 설명이다.

앞서 시의회는 ‘군포시 착한가격업소 지원 및 관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지난 4월 운영한 제273회 임시회에서 의원 발의(이훈미 의원 대표발의) 안건으로 처리한 바 있다.

이훈미 의원은 “기존의 조례는 착한가격업소 지원과 홍보 등 활성화 방안이 구체적으로 없어 개정을 추진했다”며 “방문이벤트와 월 1회 이상 착한가격업소 방문을 장려하는 조항도 신설한 만큼 시의회가 앞장서는 모습을 보이기 위해 의원들이 뜻을 모았다”고 말했다. 관련해서 이달 초 군포시는 매월 네 번째 금요일을 ‘2024년 착한가격업소 이용의 날’로 지정·운영한다며, 직원들에게 지역 내 21개(음식점 16개소, 미용업 5개소) 착한가격업소 목록을 공람하는 등 이용을 권장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이길호 군포시의회 의장은 “시민을 위한 자치입법 활동은 제도 제․개정에만 그치지 않고, 시민에게 실질적 혜택이 제공되게 행정의 변화까지 이뤄내는 과정까지 포함”이라며 “앞으로도 시의회는 착한가격업소 이용 활성화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