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 북부지역 문화예술회관 최적지는 서구 검단
인천 서구, 북부지역 문화예술회관 최적지는 서구 검단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4.06.1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하동·마전동 자생단체, 인천 서구 검단 건립 결의대회 추진
 서구 당하동·마전동 주민들이  완정사거리 일대에서 북부지역 문화예술회관 서구 검단 유치를 기원하는 결의대회을 하고있다. 사진제공=인천서구청

[인천=김정호기자]인천광역시 서구 당하동·마전동 주민들이 지난 18일 완정사거리 일대에서 북부지역 문화예술회관 서구 검단 유치를 한마음 한뜻으로 기원하는 결의대회를 추진했다.

19일 서구에 따르면 이날 결의대회는 당하동·마전동 자생단체원을 중심으로 주민 100여 명이 참여했다. 서구 검단지역은 문화·예술 인프라로부터 소외되어있으며 인구 증가세가 높고 교통 여건이 발달하여 북부 문화예술회관의 최적지이고 북부지역 문화예술회관이 반드시 유치되어야 한다는 서구 주민의 염원을 담아 인천시에 강력히 호소하고자 당하동·마전동 주민들이 결의를 다졌다.

주민들은 “검단은 수도권매립지로 인한 막대한 피해를 감내해왔다”며 “인천시는 검단이 그동안 감내한 희생과 기여한 세수 등을 북부권 문화예술회관으로 보답해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