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폭염 인명피해 예방 총력··· 긴급 안전 점검 펼쳐
시흥시, 폭염 인명피해 예방 총력··· 긴급 안전 점검 펼쳐
  • 권영창 기자 p3ccks@hanmail.net
  • 승인 2024.06.21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시는 건설공사장 등에 대해 폭염 대비 긴급 현장 안전 점검을 했다.(사진=시흥시)

[경인매일=권영창기자] 지난 20일 전국적으로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시흥시는 건설공사장 등에 대해 폭염 대비 긴급 현장 안전 점검을 했다.

이번 현장 안전 점검은 폭염으로 인한 인명피해가 예상되는 야외 현장 근로자가 상주하는 건설공사장에서 이뤄졌으며, 특히 온열질환 예방을 위한 냉방장치 유무, 물 제공 및 휴게시설 설치 여부 등에 대해 집중 점검을 진행했다.

시는 폭염 대책 기간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국민행동요령’을 지속적으로 홍보하고 있으며, 무더위쉼터 358곳, 그늘막 534곳, 안개형 냉각(쿨링 포그) 2곳 등 생활밀착형 폭염 저감 시설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기존 스마트 쉼터 8곳과 올해 추가로 설치한 3곳을 통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폭염 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연제찬 시흥시 부시장은 “기후변화로 인한 폭염 횟수와 기간이 길어지는 추세에 따라 온열질환자 발생이 우려된다”며 “폭염으로 인한 시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폭염 대응에 온 힘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