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익 부천시장,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현장점검 나서
조용익 부천시장,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현장점검 나서
  • 김도윤 기자 mostnews@kmaeil.com
  • 승인 2024.06.21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수저류시설 등 방재시설 세심히 살펴…호우 피해 예방 집중
베르네천 우수저류시설 점검, 오정 빗물펌프장 점검 현장(사진=부천시)

[경인매일=김도윤기자] 조용익 부천시장이 지난 20일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해 베르네천 우수저류시설과 오정 빗물펌프장에 대한 현장점검에 나섰다.

현장을 방문한 조 시장은 본격적인 우기를 맞아 방재시설을 꼼꼼히 살폈다. 방재시설은 집중호우 시 위에서 내려오는 빗물을 일시적으로 모아 흐르지 않게 해 저지대 침수피해를 줄이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조용익 시장은 저류시설과 펌프장의 제진기 운영이 정상적으로 이뤄지는지 점검하고 펌프 시설 가동상태를 세세히 살폈다. 또 돌발강우 시 신속 대응할 수 있도록 철저한 유지 관리를 당부했다.

베르네천 우수저류시설은 베르네천 일원 상습 침수지역인 저지대 도심지역의 침수피해 방지를 위해 지난 2015년 건설됐다. 유효 저류용량은 43,000㎥에 달한다.

오정 빗물펌프장은 유효 저류용량 15,473㎥, 길이 1.1km 규모로, 여월동 일원 저지대 도심지역의 침수 피해를 막기 위해 지난 2016년 도심 내 하수터널에 설치됐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이번에 점검한 방재시설 외에도 침수취약지역, 하천, 산지 등 피해 우려지역 및 방재시설에 대해 철저하게 점검하고 대비해 피해를 막는 데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