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민주당 대표 사임... 8월 전대 연임 도전하나
이재명 민주당 대표 사임... 8월 전대 연임 도전하나
  • 윤성민 기자 yyssm@naver.com
  • 승인 2024.06.24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당대표직 사임 발표를 마치고 회의실을 나서고 있다. 2024.06.24/뉴스핌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당대표직 사임 발표를 마치고 회의실을 나서고 있다. 2024.06.24/뉴스핌

[경인매일=윤성민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대표직을 내려놓았다. 오는 8월 전당대회에서 대표직 연임을 도전하겠다는 맥락으로 읽힌다. 

24일 열린 민주당 최고위원회의 후 브리핑을 가진 이재명 대표는 "조금 전 최고위원회의를 마지막으로 더불어민주당의 당대표직을 사임하게 됐다"며 "길지 않게 고민해서 저의 거취를 결정하겠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그간의 임기에 대해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시간인데, 최고위원님들의 협조, 그리고 당직자들의 헌신 덕분에 지금까지 우여곡절이 많기는 했지만 무사히 임기를 계속했던 것 같다"고 술회했다.

그는 국민들을 향해 "참으로 말로 형언하기 어려운 상황 속에서 하루하루를 버티고 계시는 국민 여러분, 정말로 민생과 경제도 어렵고, 또 그 와중에 비무장지대에서 경고 사격이 벌어지는 바로 지금 이 순간에 전쟁이 벌어져도 이상할 것이 없을 만큼 한반도 안보 역시도 매우 불안한 가운데 국민 여러분께서 얼마나 걱정과 근심 그리고 고생이 많으신가"라고 물으며 "대한민국의 정치를 책임지고 있는 정치인의 한 사람으로서 깊은 책임감과 죄송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 대표는 "'빨리 가려면 혼자 가고, 멀리 가려면 함께 가라'는 말이 있다"며 "국민들과 나라가 당면한 거대한 이 위기 앞에서, 과연 민주당과 저 이재명은 어떤 길을 가야 할 것인지를 깊이 고민하겠다"고 첨언했다.

그러면서 그는 "가장 중요한 것은 이 험난한 폭풍우같은 현실의 한 가운데에서 오늘도 힘겨운 하루를 감내하고 계시는 국민과 함께, 대한민국의 이 위기를 어떻게 하면 극복하느냐일 것"이라고 분명히했다.

이 대표는 "잠시 후에 하게 될 더불어민주당의 전당대회는 의례적인 당원들의 축제가 아니라, 희망을 잃어버린 많은 국민들께 새로운 희망을 만들고, 또 새로운 미래를 여는 중요한 모멘텀이 되어야 한다"고 밝히며 "그동안 도와주신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이 대표의 사임으로 민주당은 당분간 박찬대 원내대표 체제로 흘러갈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