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SSG랜더스필드서 국제스케이트장 인천 유치 열기 후끈
인천SSG랜더스필드서 국제스케이트장 인천 유치 열기 후끈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4.06.24 2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빙상의 새로운 100년은 인천에서
인천SSG 랜더스필드에서 펼쳐진 국제스케이트장 인천유치 기원 홍보전.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김정호기자]인천시는 지난 21일 인천SSG 랜더스필드에서 펼쳐진 NC(창원시)와의 홈경기에서 국제스케이트장 인천 유치 기원 홍보전을 펼쳤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국제스케이트장 인천 유치를 위한 홍보영상, 발광다이오드(LED) 전광판, 현수막 홍보를 진행해 국제스케이트장 선정 임박을 앞두고 유치 열기를 더했다.

다음 달 5일과 6일  양일간에 펼쳐질 ‘2024 KBO 올스타전’에서 인천SSG랜더스필드를 찾은 전국의 야구팬들에게도 한층 뜨거워진 유치 열기가 전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충진 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인천 서구 국제스케이트장 유치의 염원이 좋은 결실로 지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2월 대한체육회는 조선왕릉 복원 계획에 따라 서울 태릉에 있는 국제스케이트장을 철거하고 이를 대체할 스케이트장 건립 부지를 공모했으며, 현재 서구를 비롯해 경기 양주시·동두천시·김포시, 강원 춘천시·원주시·철원군 등 7개 기초자치단체가 유치 경쟁을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