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 양주
양주시, 설 연휴 종합대책상황실 운영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설 명절을 맞아 시민과 고향을 찾은 귀성객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설 연휴 종합대책상황실을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상황실 운영은 연휴기간인 오는 27일부터 30일까지 4일간 8개 반 84명이 교통, 성묘, 비상진료 분야 등의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는 내용을 담은‘설 연휴 종합대책’근무에 들어간다.

또한 연휴기간 중 긴급 상황에 대비 비상진료 등 8개 대책반을 운영해 시민의 불편을 해소하고, 각종 재해·재난 및 화재예방을 위한 다중이용시설과 취약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물가관리 합동지도 반을 편성 설 성수품 특정 품목에 대해 집중 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올해에는 고병원성 AI 방역대책으로 연휴기간동안 24시간 비상 상황을 유지하며 거점소독소와 이동총제초소를 비롯해 종합상황실을 운영하여 추가 발생 방지를 위한 차단방역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또한, 설 연휴기간동안 의료공백이 없도록 보건소에 비상진료대책반을 설치하고, 병의원 및 약국과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연휴기간 중 발생되는 쓰레기를 적기에 수거하고 성묘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주요 묘지에서 주차안내 및 성묘객을 위한 안전지도를 할 예정이다.

이성호 양주시장은“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아 시민 모두가 안전하고 편안한 귀성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하고 ”이번 설 연휴는 기간이 짧고  조금이라도 즐겁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연휴기간 중 사건사고 발생 시에는 시청 종합상황실(8082-5212~6)이나 당직실로 문의하면 신속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권태경 기자  tk3317@hanmail.net

<저작권자 © 경인매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태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