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지사, 김경수 경남지사 물음에 침묵… "경제·민생에 관심 가져달라"
이재명 지사, 김경수 경남지사 물음에 침묵… "경제·민생에 관심 가져달라"
  • 이민봉 기자
  • 승인 2019.01.31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재명 경기지사가 전날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해 1심 실형을 선고받은 김경수 경남지사에 대해 견해를 묻는 말에 침묵으로 일관했다.

31일 '지역화폐 활성화 방안 토론회'참석을 위해 국회 의원회관을 찾은 이 지사에게 취재진은 전날 김 지사의 대한 판결과 관련한 질문을 쏟아냈다. 하지만 이 지사는 김 지사에 대한 답변보다는 "경제만큼 중요한 게 없다. 국민의 삶이 어려운 때이기 때문에 우리 지역과 지방, 골목이 어떻게 살아날지 고민하는 지역화폐 문제에 더 많이 관심을 가져달라"는 말로 대신했다.

토론회 참석 이후에도 취재진은 김 지사와 관련한 질문을 쏟아냈지만 이 지사는 "언론인들께서도 가급적이면 경제 문제, 서민 삶의 문제에 관심을 많이 가져달라"고만 답하며 대답을 회피했다.

이 지사는 토론회 환영사에서 “우리 경제의 어려움은 자본이나 기술, 배움, 인구가 부족해서가 아니다. 가장 큰 이유는 우리가 가진 자원과 기회가 한쪽에 쌓여 창고에서 잠자고 있어서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골목과 지역에 정부 지출이 소비 형태로 순환되도록 하는 것이 지역화폐가 가진 과제”라며 “우리 경제가 소수의 특권 경제가 아니라 다수가 함께 잘 사는 공동체 경제, 지속적인 성장이 가능한 경제, 합리적인 경제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