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지속가능한 협치체계 구축을 위한 시민참여커뮤니티 출범
광명시, 지속가능한 협치체계 구축을 위한 시민참여커뮤니티 출범
  • 하상선 기자
  • 승인 2019.04.26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가 시민참여커뮤티니 위촉식과 전체회의를 열고 향후 시민참여커뮤니티의 운영방양과 협치 계획에 대한 논의를 가졌다.
광명시가 시민참여커뮤티니 위촉식과 전체회의를 열고 향후 시민참여커뮤니티의 운영방양과 협치 계획에 대한 논의를 가졌다.

 

광명시가 시민참여커뮤티니 위촉식과 전체회의를 열고 향후 시민참여커뮤니티의 운영방양과 협치 계획에 대한 논의를 가졌다.

이날 위촉식은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된 100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자기소개와 회의의정을 정하는 등의 순서로 이어졌다.

현재 시민참여 커뮤니티는 교육문화, 돌봄복지, 마을자치, 일자리경제, 환경에너지 5개 협치 분과로 구성하였으며, 향후 분과별로 20명씩 활동할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협치 경험에 중점을 두고, 다양한 숙의와 공론 과정을 통해 민주성과 공공성을 확보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다양한 정책과 사업도 발굴하여 협치 사업 전 과정에 참여할 계획이다.

 다양한 분야별 활동가와 시민 등으로 구성된 ‘시민참여커뮤니티’는 앞으로 민주주의 가치실현을 위해 ▲다양한 문제에 대해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 시민과 행정이 함께 고민하고 ▲다양한 숙의와 공론 과정을 통해 ▲공공성이 담보된 정책과 사업을 발굴하여 ▲행정과 함께 협치 사업 전반에 참여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를 위해 올해는 민주적인 회의 기법, 주제별 선행 학습 등 역량 강화에 힘쓸 예정이며, 사회적 이슈, 설문, 숙의를 통해 얻어진 선행 의제 6개 주제에 대해 행정과 함께 심도 있는 숙의와 학습, 공론을 진행하여 사업화 될 수 있는 과제를 도출할 예정이다.

한편, 박승원 광명시장은 이날 위촉식에서 “협치는 시민들이 직접 정책 발굴뿐 아니라 거기에 맞는 구체적인 시스템들도 만들어 가는 과정에 있다”며 “향후 시민참여커뮤니티에서는 다양한 의제에 대해 적극적인 공론과 숙의를 진행하여 하나로 모아가는 과정을 통해 구체적인 실행방안도 만들어 광명시가 변화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의제가 공공의 가치에 도움이 되는 것인지, 또 우리 삶에 변화를 일으킬 수 있는 것인지에 대한 관점에서 고민하였으면 좋겠다”며 “이를 위해서 토론을 통해서 지역사회의 전체적인 의제들을 모으고 끊임없이 숙의하였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

앞으로 시민참여커뮤니티는 선행 과제의 효율적인 추진을 위해 분과별로 격월에 정기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며, 필요할 때마다 자체적으로 임시회를 열어 다양한 의제를 발굴하고 해결 방안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