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경로당, 365일 상쾌한 안심쉼터로
부천시 경로당, 365일 상쾌한 안심쉼터로
  • 전영수 기자
  • 승인 2019.04.26 1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염대비 경로당 에어컨 점검 및 분해 세척

매년 더워지는 최근의 날씨를 대비해 부천시가 나섰다.

부천시는 다가오는 여름 폭염을 맞을 노인들을 위해 무더위 쉼터 경로당 에어컨 관리를 진행하고 어르신들의 건강을 챙기기 시작했다.

에어컨 전문 청소업체가 4월 22일부터 한 달간 경로당 에어컨 413대에 대해 점검 및 분해청소를 실시하게 되며 주요내용은 에어컨 작동상태 점검, 에어컨 분해 세척 및 살균, 냉매 충전, 교체 대상 에어컨 파악 등이다.

특히 겨우내 사용하지 않던 에어컨을 청소 없이 가동케 되면 먼지와 오물로 인해 냉난방 효율이 떨어지며, 오염된 바람이 천식 및 알레르기 등을 유발할 수 있어 호흡기가 취약한 어르신들에게 치명적일 수 있어 부천시의 이번 사엡에 대한 평가가 높아지고 있다.

경로당 어르신들은 “에어컨 속 묵은 먼지를 벗겨내는 모습을 보니 안심이 된다. 작은 부분까지 세심하게 신경써줘서 고맙다”고 전했다.  

이장섭 부천시 노인복지과장은 “어르신들이 청정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여가를 보낼 수 있도록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는 지난해부터 경로당 372개소에 503대의 공기청정기를 보급해 미세먼지를 대비하고 전국 최초로 전문업체를 통해 경로당 에어컨 분해 세척을 실시하는 등 어르신 건강을 위한 선제적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