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각국 청년들, 지속가능발전 이행을 위해 인천으로 모이다
세계 각국 청년들, 지속가능발전 이행을 위해 인천으로 모이다
  • 김정호 기자
  • 승인 2019.07.29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각국의 젊은이들이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실현 확산을 위한 ‘유엔(UN) 썸머유스캠프(Youth Summer Camp)’ 참여를 위해 인천에 모인다. (사진제공=인천시)
세계 각국의 젊은이들이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실현 확산을 위한 ‘유엔(UN) 썸머유스캠프(Youth Summer Camp)’ 참여를 위해 인천에 모인다. (사진제공=인천시)

세계 각국의 젊은이들이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실현 확산을 위한 ‘유엔(UN) 썸머유스캠프(Youth Summer Camp)’ 참여를 위해 인천에 모인다.

유엔지속가능발전센터(UNOSD)1)와 유엔거버넌스센터(UNPOG)2)는 한국환경공단과 함께 청년들을 통한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 확산을 위한 『유엔(UN) 썸머유스캠프(Youth Summer Camp)』를 인천 영종에서 개최한다.

제3회를 맞는 유스캠프(Youth Camp)는 2회까지 통영에서 개최되다 이번에 인천에서 개최되면서 새로운 시작을 맞이하게 됐다.

이번 행사는 인천 송도에 유치한 유엔(UN) 산하기관인 유엔(UN)지속가능발전센터, 유엔(UN)거버넌스센터와 한국환경공단이 공동으로 주관하며, 인천시를 대표하여 윤상수 국제관계대사가 환영행사에 참여하여 지속가능발전 이행을 대표할 젊은이들을 격려한다.

인천국제공항 인재개발원에서 열리는 이번 캠프에는 16개 국가에서 온 국내·외 청년 43명이 참여하여 지속가능발전목표에 대한 글로벌 여건과 환경을 이해하고, 인류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청년들의 역할과 참여방안에 대해 열띤 논의와 토론을 전개하게 된다.

지속가능발전목표(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이하 SDGs 표기)는 2015년 9월 전세계 유엔회원 국가들이 모여 합의한 목표로서 ‘빈곤과 기아종식, 성평등 달성, 교육 및 일자리 제공, 기후변화 및 글로벌 파트너십 구축’등에 이르기까지 총 17개의 공동 목표를 채택하여 2030년까지 목표 달성을 위한 노력을 약속한 바 있다.

이러한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이행을 위해서는 모든 국가와 각계각층 사람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필수적이며, 특히 가까운 미래에 이를 담당할 주역인 청년층의 관심과 참여가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를 위해 각계 전문가들을 초빙하여‘지속가능발전목표(SDGs)의 이해, 청년 참여방법, 첨단 공공서비스, 재난, 기후변화, 일자리 및 경제성장’등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와 관련된 다양한 주제에 대한 강의와 토론이 진행되며, 전일정은 영어로 진행되게 된다.

참가자들은 지난 6월 개최된 사전 워크숍을 통해 정해진 그룹별 주제에 따라 탐구활동을 준비해 왔으며, 이를 바탕으로 캠프 기간내 활발한 논의와 발표를 통해 우수 그룹에게는 특별 시상도 할 예정이며, 서구 수도권매립지, 인천도시역사관, 경제자유구역청 홍보관 등 관련 현장도 방문하여 지속가능발전 도시 인천의 생생한 경험도 공유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를 공동 주관하는 유엔(UN)지속가능발전센터(UNOSD1)), 유엔(UN)거버넌스센터(UNPOG2))는 “인천에서 새롭게 시작된 썸머유스캠프를 통해 세계 각국 청년들이 다양한 목소리로 의견을 교환하고 지속가능발전 목표와 더불어 국제사회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국제기구 진출을 꿈꾸는 청년들도 가치 있는 경험을 쌓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도록 지속적으로 추진해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방극호 환경정책과장은 “유엔(UN)썸머유스캠프(Youth Summer Camp)를 지속가능발전에 관심 있는 국내·외 젊은이들이 참여하는 인천의 대표행사로 키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