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 ‘부동산거래 전자계약’ 적극 권장·홍보
안성시 ‘부동산거래 전자계약’ 적극 권장·홍보
  • 이응복 기자
  • 승인 2020.02.26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동산 전자계약시스템으로 편리하게 거래하세요”

(안성=이응복기자)안성시는 부동산 거래 시 전자계약시스템 활용을 당부하며 투명한 부동산 거래 문화 조성 홍보에 나섰다.

‘부동산거래 전자계약시스템’은 종이계약서와 인감 없이 스마트폰과 태블릿 PC 등을 이용해 온라인상에서 간편하게 거래계약을 체결하고, 실거래 신고와 확정일자 등을 원스톱으로 자동처리 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말한다.

부동산 계약을 맺을 경우 도장 없이 계약이 가능해 별도의 계약서 보관이 필요하지 않고 임대차 계약의 경우 확정 일자도 주민센터에서 자동으로 부여받을 수 있으며, 매매계약의 경우에는 부동산거래신고도 자동으로 완료돼 매우 편리하다.

또한, 주택매매 전세자금 대출 시 우대금리를 적용받을 수 있으며 등기수수료도 30% 절감할 수 있고 건축물대장이나 토지대장 등 부동산서류 발급을 받지 않아 종이계약 방식보다 경제적이다.

시 관계자는 “계약서의 위변조나 부실한 확인과 설명을 방지할 수 있고 무자격·무등록자의 불법 중개행위 차단도 가능하다”면서 “공인중개사와 거래당사자 간 신분 확인이 철저하게 이뤄지고 개인정보 암호화로 안심거래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안전성이 높다”고 전했다.

권순광 토지민원과장은  “전자거래 계약의 경제성 편리함 안전성 등의 장점과 다양한 혜택을 시민과 개업공인중개사 등에게 제도를 적극 홍보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