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산3동, 쓰레기와 생활하는 홀몸어르신 주거환경 개선 사업실시
계산3동, 쓰레기와 생활하는 홀몸어르신 주거환경 개선 사업실시
  • 임영화 기자
  • 승인 2020.09.24 0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산3동 직원과 계산3동 보장협의체 회원 들이 약 5톤가량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사진 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제공= 계산3동행정복지센터

(인천=임영화기자)인천 계양구 계산3동행정복지센터(동장 배기호)와 계산3동보장협의체(위원장 조영실)는 집안내부에 쓰레기가 가득차 있어, 정상적인 주거기능을 상실한 홀몸어르신의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계산3동 직원과 계산3동 보장협의체 회원 18명이 참석해 약 5톤가량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청소와 소독도 함께 진행했다.

이번 사업 대상자는 고령의 홀몸어르신으로 거동이 불편해지자 쓰레기를 조금씩 집에 쌓아두기 시작한 것이 걷잡을 수 없게 되자, 그동안 자포자기 심정으로 쓰레기와 함께 생활하게 되면서 발 뻗을 공간도 없어, 쪽잠을 자야 되는 상황이었다.

다행히도 계산3동에서 관내 아파트관리사무소, ZOOM-IN공동체, 동 보장협의체와 공동으로 진행하는 위기가구 복지사각지대 전수조사에서 제보를 받아 주거환경개선 사업을 진행 할 수 있었다.

어르신은 ‘이제는 깔끔한 집에서 지낼 수 있어서 너무 좋다. 다시는 쓰레기를 쌓아두고 살지 않겠다’고 새출발의 다짐했다.

배기호 계산3동장은 ‘복지안전망을 통해 주거위기가구를 발견하고, 민·관협력으로 주거환경개선을 신속하게 진행하였다. 대상 어르신에게 삶의 희망을 드릴 수 있어 보람된 사업이었다. 앞으로도 관내 위기가구를 지속 발굴하여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대상자 어르신은 계산3동 사례관리 대상자로 선정하여 지속 지원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