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착한 건물주에 착한 음식점’의 지역사회 따뜻한 선순환 모습에 감사의 마음 전달
신은호 인천시의회 의장,‘착한 건물주에 착한 음식점’의 지역사회 따뜻한 선순환 모습에 감사의 마음 전달
  • 김정호 기자
  • 승인 2021.01.21 0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 건물주에 그 임대인의 참 사랑 실천
신은호 의장이 착한임대인 착한 임차인을 격려하고 사진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제공=인천시의회

(인천=김정호기자) 신은호 인천광역시의회 의장은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자발적인 ‘착한 건물주에 착한 음식점 운동’으로 지역사회의 따뜻한 귀감이 되고 있는 청라 우사미 식당(인천시 서구)을 20일 방문해 건물주와 음식점 대표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코로나19 확산과 거듭된 사회적 거리두기 연장조치 등으로 지역사회 맛집인 청라 우사미도 매출하락을 면치 못했다. 그러나 3년 가까이 임대인과 임차인으로 인연을 이어온 건물주가 이를 걱정해 임대료를 면제해 줬다.

이에 우사미 대표도 절약된 임대료를 지역사회에 베푼다는 마음으로 주요 식사 메뉴 가격을 연중 할인해 건물주의 마음을 이어갔다.

이날 신은호 의장은 “임대인과 임차인의 자발적인 착한 건물주에 착한 음식점 운동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등 현재의 난관을 헤쳐 나가는 건강한 시민의식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라며 “이번 우사미 식당의 사례로 인해 앞으로 지역사회에 선한 영향력이 널리 퍼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유민수 우사미 대표는 “건물주의 배려를 할인 등 여러 가지 방법으로 고객들에게 다시 나눠줬을 뿐인데, 이렇게 격려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우리 식당은 24시간 운영되는 곳이라 정부방역수칙으로 영업시간이 제한된 상황이었지만, 야간근무 하는 직원을 포함해 단 한명의 해고 없이 다함께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있는 것이 정말 큰 보람이다”라며 미소로 화답했다.

한편, 신 의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 ‘우사미’와 같이 상생정신을 발휘하는 미담현장을 직접 찾아 현장중심 의장활동을 펼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