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새마을금고중앙회, 포천지역자활센터에 희망나눔 후원금 200만 원 기탁
포천 새마을금고중앙회, 포천지역자활센터에 희망나눔 후원금 200만 원 기탁
  • 김은섭 기자
  • 승인 2021.03.08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는 지난 4일 포천새마을금고중앙회가 저소득층의 자활근로사업 수행기관 포천지역자활센터에 희망나눔 후원금 200만 원을 기탁하였다고 밝혔다. (사진=포천시)
포천시는 지난 4일 포천새마을금고중앙회가 저소득층의 자활근로사업 수행기관 포천지역자활센터에 희망나눔 후원금 200만 원을 기탁하였다고 밝혔다. (사진=포천시)

(포천=김은섭기자) 포천시는 지난 4일 포천새마을금고중앙회가 저소득층의 자활근로사업 수행기관 포천지역자활센터에 희망나눔 후원금 200만 원을 기탁하였다고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관내 저소득층의 자활근로사업 운영 활성화를 위해 쓰일 예정이다. 

홍황기 이사장은 “코로나19로 고용시장이 침체된 상황에서 상대적으로 취·창업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소감을 밝혔다.

박윤국 포천시장은 “따뜻한 도움의 온정이 전해져 어려운 이웃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더 나은 일자리를 제공하고 자활사업을 활성화하여 자립기반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천지역자활센터(센터장 김인호)는 포천시 직영 사회복지시설로 저소득층의 자립능력 향상을 위해 체계적인 자활교육훈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