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종합자원봉사센터, ‘플라스틱 한번 더’ 캠페인 진행
양평군종합자원봉사센터, ‘플라스틱 한번 더’ 캠페인 진행
  • 신현철 기자 mtblue62@naver.com
  • 승인 2021.11.19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탄소중립 실현은 일상 속 작은 실천으로부터
- 떠오르는 플라스틱 처리 문제... 당장 없앨 수 없다면 한번 더 새롭게
지난 18일 양평군종합자원봉사센터는 양평백운로타리클럽과 행복플러스센터에서 ‘플라스틱 한번 더’ 캠페인을 진행했다.(사진=양평군)

[양평=신현철기자] 지난 18일 양평군종합자원봉사센터는 양평백운로타리클럽과 행복플러스센터에서 ‘플라스틱 한번 더’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 캠페인은 군민 참여를 통해 수집된 폐페트병을 재활용해 자원봉사자 조끼를 제작하는 캠페인으로, 버려지는 플라스틱을 재활용해 자원봉사 현장에서도 쓰일 수 있도록 하면서, 군민들이 탄소중립과 자원순환에 직접 참여하는 문화를 조성하고자 준비했다.

이번 활동에서는 수집된 페트병을 재활용하기 위한 분리작업을 진행했으며, 이후 페트병을 잘게 파쇄하는 등 가공을 통해 원사(실)를 추출해 친환경적인 자원봉사자 조끼를 제작할 예정이다.

김정은 양평백운로타리클럽 회장은 “우리가 흔하게 사용하는 페트병을 깨끗하게 헹구어 라벨을 뜯고 찌그러트리는 분리배출을 통해, 환경과 경제 모두 살리는 효과를 거둘 수 있도록 회원들과 함께 꾸준한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윤기용 자원봉사센터장은 “자원봉사센터에서도 페트병 수거 등 일상속에서 자발적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 캠페인을 진행하고, 군민들의 올바른 분리배출 방법 전파에 적극 나서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