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인천 최고의 영예‘미추홀명장’인증패 수여
올해 인천 최고의 영예‘미추홀명장’인증패 수여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1.11.30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조용진 표면처리 기능장, 강민호 제과 기능장 선정
- 인증서 및 인증패 수여, 기술장려금 500만원 지급,‘인천 명장의 전당’에 등재
안영규 행정부시장이 29일 시청 집무실에서 열린 '2021년 인천 미추홀명장 인증패·인증서 수여식'에서 조용진(표면처리), 강민호(제과·제빵) 명장에게 인증패를 수여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김정호기자]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29일 2021년 미추홀명장에 선정된‘조용진 표면처리 기능장’과‘강민호 제과 기능장’에 대한 인증서와 인증패를 수여했다고 밝혔다.

미추홀명장에게는 기술장려금 500만원(연 100만원씩 5년간)을 지급하며, 12월초 인천시청역사내에 명장 인물부조 등재를 할 예정이다.

인천시 미추홀명장은 숙련된 기술을 바탕으로 인천지역 산업발전에 공헌하고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인성을 갖춘 우수 숙련기술자를 선정해 지역 기술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제고와 이를 통한 지역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2017년도부터 시행됐다.

이번에 선정된 표면처리 직종의 조용진(46)씨는 2016년 표면처리 기능장 획득 등 경력 19년으로 아연 주조 다이케스팅*분야 및 니켈-크롬도금 등에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2021년도 미추홀명장의 영예를 안게 됐다.

* 구리, 알루미늄, 주석, 납 따위를 녹여서 강철로 만든 거푸집에 눌러 넣는 정밀 주조(鑄造) 방법

제과제빵 분야의 강민호(46)씨는 2011년 제과 기능장 획득 등 경력 21년으로 소프트크림치즈쨈 바게트, 표고버섯을 이용한 천연발효빵, 천연발효 사워크림을 이용한 초코파이 제조방법 특허 등으로 기술력을 인정받고 2021년도 미추홀명장의 영예를 안게 됐다.

미추홀명장 선정은 인천의 산업현장에서 관련 분야에 15년 이상 근무하고 있는 인천시민을 대상으로 한다. 신청 분야는 현재 36개 분야 90개 직종(공예분야 제외)으로 서류·현장심사 및 면접을 통해 최종 선정되는 인천 기술인의 땀과 노력의 결정체다.

안영규 인천시 행정부시장은 미추홀명장은 인천 숙련기술인의 비전 및 자긍심으로 그 품격에 맞게 인천시의 발전을 위해 고민해 주시고 자신의 기능을 필요로 하는 분야에서 기술 노하우를 전수하는 등 지역사회 봉사에도 이바지 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