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노작 홍사용문학관 ‘나를 위한 인문학’특강 개최
화성시, 노작 홍사용문학관 ‘나를 위한 인문학’특강 개최
  • 최규복 기자 chen8815@kmaeil.com
  • 승인 2021.12.01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는 오는 7일과 8일 양일간 코로나19에 지친 시민들의 심신을 달래고 각자 자신의 생각과 철학 등을 살필 수 있는 ‘2021 나를 위한 인문학’ 특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화성시)
화성시는 오는 7일과 8일 양일간 코로나19에 지친 시민들의 심신을 달래고 각자 자신의 생각과 철학 등을 살필 수 있는 ‘2021 나를 위한 인문학’ 특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화성시)

[화성=최규복기자] 화성시는 오는 7일과 8일 양일간 코로나19에 지친 시민들의 심신을 달래고 각자 자신의 생각과 철학 등을 살필 수 있는 ‘2021 나를 위한 인문학’ 특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화성시와 노작홍사용문학관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이번 특강은 노작홍사용문학관 1층 산유화 극장에서 진행되며 하루에 2회씩 특강이 진행된다. 

7일에는 ‘읽는다고 달라지는 일은 없겠지만(박준 시인)’과 ‘김영란의 헌법이야기(김영란 전 대법관)’가 특강으로 진행되며 8일에는 ‘이 땅의 큰 나무에 담긴 사람의 향기(고규홍 작가)’와 ‘세상과 우리 삶을 바꾸는 NGO이야기(안진걸 민생캠페이너)’가 진행된다.  

모집대상은 화성시민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고 모집기간은 오는 3일까지이며 모집인원은 회당 40명으로 총 160명을 모집한다. 

신청은 노작문학관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에서 신청서를 제출하면 특강 확정자에게 개별적으로 안내문자를 발송한다.

자세한 사항은 노작홍사용문학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심훈 문화예술과장은 “문학뿐만 아니라 헌법, 시민운동 등 여러 분야의 인문학 특강을 통해 다양한 관점에서 문학을 즐길 수 있는 방법을 알아가는 시간을 마련하였으니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