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가천문화재단 심청효행대상 제23회 수상자 선정
(재)가천문화재단 심청효행대상 제23회 수상자 선정
  • 김정호 기자 kjh6114@kmaeil.com
  • 승인 2021.12.01 2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3회 심청효행대상 수상자 16명 선정 / 상금 1억원
심청효행상 10명, 다문화효부상 3명, 다문화도우미상 3명
1999년부터 이어진 심청효행대상, 올해까지 278명의 효심 격려
심청효행상 대상 – 정하연(만 18세, 서진여고3, 전북 남원)
제23회 심청효행대상 수상자.

[인천=김정호기자]인륜의 기본이자 가정의 근간이 되는 ‘효(孝)’ 문화 보전을 위해 힘써온 (재)가천문화재단(설립자 이길여, 이사장 윤성태)이 제23회 심청효행대상 수상자를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수상자는 전국에서 응모한 후보자를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현지실사를 거친 후 각계 전문가 11명으로 구성된 최종심의위원회를 통해 3개 부문 총 16명을 선정했다.

‘심청효행상’ 부문 ▲대상에 정하연(만18세, 남원서진여고3), ▲본상으로 정아영(만19세, 서울과기대1), 한현지(만17세, 인천신현고2)양이 선정됐다. ▲특별상은 김은정(만15세, 대동여중3), 박은지(만16세, 신명여고2), 박한나(만17세, 태안고2), 선예린(만15세, 신관중3), 윤나라(만17세, 대흥고2), 조성지(만19세, 한국외대1), 최나리(만24세, 구례군학교밖청소년센터)양이다.

한편 ‘다문화효부상’ 부문 ▲대상으로 블라서바바라자이데(만45세, 서울, 필리핀 출생), ▲본상에 번명현(만43세, 전남 광양, 중국 출생), 비타윈다리쿠수마(만34세, 경남 창원, 인도네시아 출생)씨가 선정됐다.

‘다문화도우미상’ 부문에서는 ▲대상에 (사)무지개뜨는언덕(경기 성남), ▲본상에 (사)부산다문화가족협회(부산), 함사랑지역아동센터(전남 목포)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각 부문별 대상 수상자에게는 장학금(상금) 1,000만원, 본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장학금(상금) 500만원, 특별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장학금(상금) 300만원과 100만원 상당의 무료 종합건강검진권 2장이 증정되는 등 총 1억원의 상금과 함께 가천대길병원 입원진료비 평생감액 혜택도 제공된다. 수상자 배출기관에는 교육기자재와 홍보비 등이 별도 지원된다.

시상식은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고려하여 별도로 검토한 후, 수상자에게 개별 연락할 예정이다.

심청효행대상은 가천문화재단 설립자인 이길여 가천길재단 회장이 지난 1999년에 고전소설 ‘심청전’의 배경인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면에 심청동상을 제작·기증한 것을 계기로 제정되어, 올해까지 총 278명의 효녀와 효부를 발굴하며 효심을 격려해왔다.